Architecture

thumbimg

숲속의 작은집④ : 다람쥐가 찾아오는 마름모집, 노아
기하학적인 형태에 관심이 많았던 건축가 자누스 오구사르는 재밌는 아이디어 하나를 떠올렸다. 바로 12면체 마름모꼴 형태의 나무집이다. 골조와 바닥, 외장 마감, 지붕까지 모두 나무를 사용했다. 7.5평의 공간이 작다면 똑같은 집을 몇 개고 이어 붙여 원하는 만큼 확장시 ... 2018.09.07 [육상수 기자]

thumbimg

숲속의 작은집③ 숲을 헤엄쳐 가다, 까사 케브라다
지구 반대편 남아메리카 칠레의 숲 공기는 서울의 것보다 아주 조금은 더 상쾌할까. 트리하우스 까사 케브라다에서의 일주일이라면 도시의 잿빛 그을음이 말끔히 씻겨 내려갈 것만 같다. 건축주 커플은 휴식을 위한 최적의 장소로 산티아고에서 50km 떨어진 숲을 선택했다. 집 ... 2018.09.07 [송은정 기자]

thumbimg

숲속의 작은집 ② : 아티스트가 사랑한 공간, 폴리곤 조각 스튜디오
‘호수의 여왕’이라 불리는 곳에서라면 창작의 영감이 절로 떠오를 것만 같다. 미국 애디론댁 산맥 기슭 조지 호수에 자리한 조각 작업실이 바로 그곳이다. 잔잔한 호숫가 주변을 걷다보니 숲으로 향하는 오르막 계단이 보인다. 하나, 둘, 셋, 넷. 숲의 청량한 공기를 마셨다 ... 2018.09.03 [송은정 기자]

thumbimg

숲속의 작은집① : 한 그루의 나무도 베지 말 것, 에르미타쉬
여름을 나기 위해 한 커플이 집을 지었다. 소나무 숲에 둘러싸인 공간을 지키기 위해 단 한 그루의 나무도 베지 말 것을 건축가에게 부탁했다. 이 둘은 그렇게 자연 속으로 스며들었다. 스웨덴 트로소 섬 북쪽 해안으로부터 불과 50m 떨어진 곳에 에르미타쉬(ERMITA ... 2018.09.03 [송은정 기자]

thumbimg

[세기의 건축가] 산업문명을 해방시킨 치유의 건축가, 훈데르트바서
훈데르트바서 하우스 세입자 계약서에는 ‘창문권’을 행사 할 수 있는 권리장전이 포함되어있다. “이곳의 모든 세입자는 자신의 창문을 알록달록하게 칠할 수 있고 장식물을 달수 있으며 색색의 타일로 장식할 권리가 있다.” 건축은 세입자가 들어서면서 시작되는 것이라 여긴 훈데 ... 2018.08.25 [유재형 기자]

thumbimg

건축가 조병수의 수곡리 ‘미음字’ 집
양평군 지평면 수곡리는 지대가 대부분 평탄한 평야이다. 요사이 유행한다는 유기 농사도 이곳에선 흔한 것이라 청정지역이라는 설명을 욕되게 하지 않으려면 사람들이 삶의 방식만 바꾸면 될 성 싶다. 한국적 목가 풍경을 설계하자면 이만한 곳이 또 있을까. 건축가 조병수의 품성 ... 2018.08.17 [유재형 ]

thumbimg

쌍달리 주택, 흩어진 퍼즐을 맞추듯이
집의 외관이 범상치 않다. 2층 높이의 박스형 건물과 박공지붕을 얹은 두 채의 건물이 바라보는 방향을 서로 달리하며 이어져 있다. 두 박공지붕 사이에는 다시 또 평지붕의 공간이 끼어 있다. 마치 여러 채의 집을 엮어 놓은 듯하다.이 같은 독특한 구조에는 이유가 있다. ... 2018.08.01 [송은정 기자]

thumbimg

목조 건축의 혁신을 엿보다
서유럽을 통틀어 수 세기에 걸쳐 금융계 재벌로 군림해온 로스차일드 가문이 영국에 진출한 것은 1798년이었다. 그들 가문이 세운 것 중 가장 대표적인 건물이 바로 워데스던 대저택이다. 프랑스 건축가인 갸브리엘 이뽈레뜨 데스따이에(Gabriel-Hippolyte Dest ... 2018.07.20 [Ruth Slavid 기자]

thumbimg

거주 환경을 고려한 영국의 건축
이 집은 중세시대 이래 전통 직물 제조를 해왔던 윌트셔의 칸이라는 마을에 지어졌다. 건축주가 런던에서 이곳으로 이사하기로 했을 때, 마을의 옛 중심가 근처 1등급 건물 뒤에 있던 부지를 발견했다. (1등급이란 영국의 오래된 건물들에 대한 보존등급 중 가장 높은 등급을 ... 2018.07.20 [글 Ruth Slavid | 사진 Studio Octop 기자]

thumbimg

평택 깨소금하우스 : 잘 짓고 잘 사는 집의 이력서
집이라는 사물은 그 속에서 영위되는 다양한 경험들과의 지속적인 상호작용을 통해 완성된다. 집이 삶을 담는 그릇이라는 말에도 이런 의미가 담겨 있을 것이다. 평택 깨소금하우스는 설계 과정이나 시공 과정까지 포함하여 집과 사람이 긍정적인 상호작용을 할 때 비로소 ‘스위트홈 ... 2018.07.04 [장상길 기자]

thumbimg

나무가 자라는 평창 아파트 인테리어
주말주택은 답답한 도심에서 잠시 벗어나 여유로운 삶을 누리기 위한 도피처이며, 재충전을 위한 공간이다. K 씨도 부모가 있는 평창에 아파트를 마련해 지인들과 언제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공간을 계획했다. 마음에 품었던 그만의 공간을 ‘주택생각공이일일’을 찾아 술술 풀어 ... 2018.06.11 [백홍기 기자]

thumbimg

다양한 가치로 재구성한 영국 전원주택 '올드 베어허스트'
런던을 근거지로 활동하는 전도유망한 건축가 더건 모리스가 켄트 지방의 시골집 증축을 완공했다. 무분별하게 보수되었던 곳들은 상당 부분 제거하되, 원래 건물의 특징적인 건축적 유산은 그대로 유지한 채 증축한 것이다. 새로 지어진 부분은 기존의 건물 구조를 심사숙고한 후 ... 2018.05.22 [육상수 기자]

thumbimg

Pink Moon Saloon: 빌딩숲 속 오두막
핑크 문 살롱(Pink Moon Saloon)은 호주 애들레이드의 리 스트릿에 위치해 있다. 워낙 작은 공간이라 주의 깊게 주변을 살피지 않으면, 건물이 있는지도 모르고 지나쳤을 것이다. 빌딩과 빌딩 사이, 사람이 지나다니기에는 넓고 건물을 짓기에는 좁은 이 골목은 그 ... 2018.04.12 [김은지 기자]

thumbimg

아카이브 카페 ‘빙고’: 빙고(氷庫)에는 얼음이 없다
크게 번성했다가 급격히 쇠퇴한 도시에는 버려진 공간들이 유물처럼 남는다. 국내 최대의 개항지로 서울보다 번화했던 인천, 1970년대 탄광 산업으로 절정을 맞이했던 정선이 대표적인 예이다. 도시의 쇠락과 함께 사람들이 빠져나가고, 사람의 손길이 떠난 건물은 그대로 쓸모를 ... 2018.04.12 [김은지 기자]

thumbimg

벨기에 건축 ‘The Stable’: 소잃고 외양간 고쳤다
농장 한 가운데 낡은 건물. 그저 낡았다고만 하기에는 녹색페인트와 벽에 걸린 사다리, 정갈한 지붕과 얄쌍한 외부 계단, 투박한 콘크리트 창문까지, 무언가 심상치 않다. 분명 깔끔하고 세련된 건물은 아니지만, 재치와 센스가 돋보이는 외관에 내부가 궁금해졌다. 위치도, 분 ... 2018.04.12 [김은지 기자]

thumbimg

Disneyland : 저 푸른 초원 위에 그림 같은 집을 짓고
프랑스 북동부, 포도나무가 물결치는 푸른 초원과 중세의 모습을 간직한 목조 건물들이 펼쳐진 알자스 지방은 유럽에서도 아름다운 마을로 손에 꼽힌다. 오래된 것의 가치를 아는 프랑스답게 옛 모습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지만, 이곳의 도시 정책은 의외로 심플하다. ‘주변 환경과 ... 2018.04.12 [김은지 기자]

thumbimg

충북 제천 ‘유소헌’ : 청산에 살어리랏다
초등학교 교사였던 건축주 이규승 선생님은 경기권에서 교편을 잡고 평생을 살았다. 정년퇴직을 앞두고 어디에서살 것인가를고민하던중에 제천 적곡리를 떠올렸다. 여행 중 풍경에 매료되어 몇 번을 들렀던 곳이었다. 하지만 밭으로쓰이던 땅이었고,워낙 산골이라이 땅을 왜 사냐는질 ... 2018.04.01 [김은지 기자]

thumbimg

새의 길을 따라 집을 그린 목조주택 ‘하우스 No9
하우스 No9은 건축주 김영철 씨 가족이 30여 년 만에 가족이라는 공간에 방점을 찍는 새 집의 이름이다. 이 가족들은 8번의 이사를 거쳐 9번째에 가족의 삶과 일을 모두 농축한 집을 경기도 양수리 능내역 담장을 따라 지었다. 미술교사인 가장과 수예전문가 아내 그리고 ... 2018.03.31 [육상수 기자]